zipi

[미니빔TV/HW300TN] PC없이 HW300TN 미니빔TV 하나로 집이 영화관으로!! (DLNA, USB 연결 및 재생 가능 코덱 확인) 본문

리뷰/LG 초소형 프로젝터 HW300TN

[미니빔TV/HW300TN] PC없이 HW300TN 미니빔TV 하나로 집이 영화관으로!! (DLNA, USB 연결 및 재생 가능 코덱 확인)

zipi 2011.11.08 01:27

HW300TN 미니빔TV는 USB나 와이파이동글을 통해서 동영상을 재생할 수 있습니다. 이번 리뷰에서는 HW300TN의 스마트한 무선기능과 USB를 통하여 PC연결 없이 바로 화면출력을 하는 스마트한 기능에 대해서 리뷰해 보겠습니다.

 

 


강력한 자체 재생능력!!

HW300TN은 후면의 USB단자를 통하여 외장하드나 USB메모리의 내용을 바로 보여주는 기능이 있습니다. 따라서 따로 노트북이나 컴퓨터 연결 없이 외장하드나 USB메모리로 프리젠테이션 발표를 할 수 있으며 동영상이나 음악을 들을 수도 있습니다. 또한 자체 내장 스피커가 있어서 휴대하면서 동영상 재생까지 가능한 장점이 있습니다.
 
 

위 표는 설명서에 나와있는 재생가능한 코덱과 자막입니다. 현재 거의 대부분의 확장자를 지원하며 1080의 해상도의 고화질 영상까지 재생할 수 있다고 나타납니다. 다만 DTS 오디오 코덱을 사용한 영상이나 단일 파일로 30GB가 넘는 동영상의 경우 재생되지 않습니다.
 
실제 제가 테스트 해 본 결과 가지고 있는 영상은 모두 재생이 가능하였습니다. avi, mkv, mp4, tp, ts 의 확장자의 동영상으로 XVID, DIVX, H264 등의 다양한 코덱을 사용하여 720P, 1080P 동영상을 외장하드를 통해 연결하여 재생하였을때 모두 소리와 영상 다 나왔습니다.
 
이정도면 왠만한 동영상은 물론이고 초고화질의 영상도 재생이 가능합니다. 실제로 제가 HW300TN으로 영화를 볼 때 사용한 파일이 1080P mkv 파일에 용량이 15GB정도 되는 초고화질 영상이었습니다. 중간에 끊김현상이 전혀 없이 원할한 재생이 가능했습니다.
 
읽을 수 있는 문서는 xls, doc, ppt, txt, xlsx, pptx, docx, pdf, hwp로 MS Office 97/2000/2002/2004/2007 버전 파일과 PDF, 한글시리즈의 문서를 읽을 수 있습니다.
 
엑셀과 파워포인트, 워드 문서를 PC 연결없이 바로 볼 수 있어서 발표용으로도 노트북을 휴대하지 않고 어디서든 발표를 할 수 있습니다. 그 외에도 여러 입력단자로 스마트폰이나 스마트패드의 TV-Out 기능을 이용할 수도 있습니다.
 
 
위처럼 USB를 연결하여 바로 동영상을 재생할 수 있습니다. 동영상의 경우 자막까지 보여주기 때문에 PC연결없이 프로젝터 하나만으로 동영상 감상이 가능합니다.
 
 
 
 
 
 
 
DLNA를 이용하여 무선으로 이용!!
 
HW300TN은 와이파이 동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와이파이 자체 내장이 아닌게 아쉽지만 동글을 통해서 와이파이존에 접속할 수 있습니다. 이 동글을 통해서 주변의 DLNA서버를 검색한 후 동영상, 사진, 음악을 재생할 수 있습니다.
 
PC에 제공된 CD를 통하여 Nero Media Home을 설치한 후 미디어파일이 있는 곳을 선택 후 공유를 시작하면 됩니다. 그 후 컴퓨터와 같은 네트워크에 연결되도록 와이파이 설정을 해주면 준비 끝!
 

DLNA가 지원되는 장치(PC, 스마트폰 등)와 같은 네트워크에 연결 후 USB/미디어 버튼을 누르면 위와같이 나타납니다. 해당하는 DLNA장치를 선택하시면 됩니다.

 

위 화면은 제가 사용하는 PC에 설치된 프로그램들입니다. 맨 위가 HW300TN 기본제공 프로그램이며, AllShare는 삼성에서 제공하는 DLNA 프로그램, 마지막은 윈도 미디어플레이어에서 자체 지원하는 DLNA입니다.

 

어느 것을 사용하셔도 상관 없습니다.

 

위와같이 나타납니다. 폴더와 공유중인 파일들이 나타나며 동영상/음악/사진 등을 골라서 볼 수 있습니다. 자막이 있으면 따라서 같이 재생되기 때문에 쉽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공유기가 없다면 노트북의 에드훅을 이용하는 방법과 스마트폰의 핫스팟 기능을 이용해 보세요. 위는 Ad-Hoc 네트워크 구성을 할 수 있는 메뉴입니다. 위에서 에드훅을 설정 한 후 다른 기기에서 접속할 수 있습니다.

 

또는 스마트폰의 핫스팟 기능을 이용하여 자체적으로 와이파이존을 만들어 DLNA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을 이용한 DLNA도 가능합니다.

LG 옵티머스 Q2에 있는 SmartShare 기능입니다. DLNA기능으로 스마트폰 내, 또는 다른 DLNA의 장치에서 다른 장치로 재생하거나 Q2에서 재생시켜주는 앱입니다.

 

위처럼 DLNA를 지원하는 장치가 표시되고 스마트폰, 또는 다른 DLNA서버로부터 스마트폰이나 프로젝터로 재생시킬 수 있습니다. 우측에서 LG PJT를 선택하면 Q2 또는 다른 DLNA 서버의 자료를 프로젝터로 바로 재생시킬 수 있습니다.

 

 

위 화면은 옵티머스 Q2 스마트폰에서 DLNA를 이용하여 바로 HW300TN으로 재생시켜본 화면입니다. PC없이 공유기 한대만으로 스마트폰과 바로 연결하여 재생할 수 있습니다.

PC없이 HW300TN만으로도 사용 가능!

HW300TN 하나만 있어도 전기만 있으면 어디서든 사용이 가능합니다.

 

특히 USB를 통하여 볼 수 있어서 정말 쉽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각종 문서 파일도 따로 노트북이 필요하지 않고 바로 볼 수 있으면서 파워포인트 프리젠테이션까지 할 수 있기 때문에 발표할 때 HW300TN 가방과 USB 메모리 또는 외장하드만 챙겨가면 준비가 끝입니다.

 

특히 자체 재생능력이 현존하는 거의 모든 동영상을 바로 재생시킬 수 있기 때문에 인코딩이 필요하지 않아서 편리합니다.

 

 

이 글은 에누리닷컴 체험단 진행중 작성한 글입니다.

신고
4 Comments
  • 프로필사진 bk 2013.06.06 17:52 신고 잘못된정보가 있네요 dlna로 접속중인 경우 자막은 지원하지 않아요. 설명서 보셔도 dlna재생중에 내부자막은 지원하지않는다고 나와요 체험단이라 그런지 광고성이 짙네요. 그리고 1080짜리 재생하면 cpu가 딸려서인지 소리랑 영상이랑 따로놀든데...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zipi.me BlogIcon zipi 2013.06.10 01:05 신고 영상의 해상도보다, 비트레이트에 관련이 더 높지 않나 하네요.
    당시 제가 재생하였던건 1시간 30분에 약 8기가정도 되는 블루레이 립 1080 영상이었습니다. 소리 밀림 없이 잘 재생되었구요.

    USB가 아닌 와이파이를 통한 DLNA라면, 네트워크 환경에 따라 버퍼링이 발생하기도 하였지만, 집안내라면 충분히 사용할 수 있었습니다.

    자막 문제에 대해서는. 제가 하였을 땐 잘 지원되었습니다.


    내부 자막이라는게 MKV 파일 내에 포함된 내부 자막을 뜻하는게 아닐까요?


    DLNA 자체가 대다수 자막까지 지원하는데, 간혹 DLNA프로그램(PC상)에서 자막 미지원으로 표기가 안되는 경우는 있었지만, 지금까지 DLNA를 이용하는 기기(TV, 모니터, 위의 프로젝트)는 모두 자막 지원이 잘 되었습니다.
  • 프로필사진 BRIAN 2013.11.28 20:33 신고 1년전 LG 기술진과 대판 싸운사람입니다. 당시 고객센터의 기술정보력 부족으로 엉터리 답변만 해대는 것에 화가 치밀어 말단부터 LG회장 까지 참조메일 발송했더니, 전문 기술진이 연락와서 상담했습니다. DTS재생 불가와 DLNA관련, 인터페이스 및 코덱 등등,... 결론적으로 동영상 중 반 정도는 재생을 못하는데, 코덱 업데이트나 기타 인터페이스 업데이트 등등 언제 해줄거냐? 왜 대기업 제품은 생산 판매만 하고, 사후 지원이 거의 업냐? 프로젝터는 그다지 모델이 많은 것도 아닌데.. 결론은 자기들이 하청줘서 인터페이스 만들고 한 업체와 더 이상 거래를 안 한다더군요. 헐. 그럼 후보 업체 선정해서 지원 해줘야 할 것 아니냐? 했더니 그럴 계획이 전무하데요. 당시 그 말듣고 졸라 열받아서.. 뷁 했더니, 방문 하겠다더군요. 왜 방문하냐? 현재 문제를 상담하겠답니다. 상담하면 해결되는 문제냐? 그런건 아닌데, 상담 하겠답니다. -_-; 관두라 했습니다.
    이게 우리나라식 클레임 대처법 입니다. LG가 중소기업입니까?
    저도 LG 제품 많이 사용하고, 여러 전자제품 라인업 중 이미지와 기술력 회복하고 만족하는 제품도 있지만, 프로젝트 사업부는 영 아니올시다 입니다.
    기대치에 부흥 못하는 것에 대한 클레임이 아니라, 충분히 대기업으로 커버할 수 있는 기본적인 것에 대한
    클레임을 상담으로 달래려 하는 LG 의 자세에 혀를 내 둘렀습니다.
    보통은 울나라 중소기업제품이나 외산 기업제품에 대한 기술 클레임시 오히려 개선점으로 받아드려
    적극 반영하겠다고, 조언 감사하다고 반응합니다.
    이렇게 길게 쓸려고 하진 않았는데, 님의 글을 읽다보니, 그냥 광고 같아서 넋두리 해 봤습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zipi.me BlogIcon zipi 2013.12.01 00:40 신고 LG측에서 DTS 라이센스를 못받았나 보군요.

    아이폰/아이패드/안드로이드 할것 없이 요즘 대다수의 앱들은 DTS에서 라이센스를 못줘서 이걸 재생할수가 없는 상황입니다. (구버전은 DTS 코덱 써서 하였지만, 라이센스 위반으로 신버전에서 모두 다 제거된 상황)

    LG에서도 이와 비슷한 상황이 아닐까 합니다. 비싼게 문제가 아니라 라이센스 자체를 안해준다는 말도 있고...
    미니빔에도 라이센스 문제인지는 명확하지 않지만, DTS 재생 불가는 이러한 문제가 아닌가 싶습니다.

    DLNA문제는 어떤것인지 모르겠으나, 기본 제공 DLNA 프로그램인 네로는, 솔직히 별로 없습니다. 이건 LG 제품이 아니라, 그냥 네로제품이죠.

    아이너리 하게도 저는 삼성 allshare로 DLNA 이용했고, 잘 사용했습니다. (AllShare는 삼성 홈피에서 무료로 받을 수 있죠)
댓글쓰기 폼